앵글로 보어 전쟁 Anglo-Boer War

  앵글로 보어 전쟁 Anglo-Boer War

Film Info 작품정보
 
  • 앵글로 보어 전쟁 Anglo-Boer War
  • Genre 장르 : 드라마
  • Director/Writer 감독/작가 : Stephen Rheeder
  • Cast 출연 : Johannes Klue: Dale Lourens Sarie Marais: Lise-Marie Richardson
  • Producer 책임 프로듀서 : shepang Mokoena
  • DOP 촬영감독 : Marko de Beer
  • MUSIC 음악 : Billy Black
  • EDITING 편집 : Tylo Brown
Synopsis 시놉시스
A Boer soldier has to leave his commando to save his fiance from approaching British troops amidst the Anglo-Boer War.
Actors/Staff 배우/참여스태프
Written & Directed by Stephen Rheeder
Produced by Tshepang Mokoena
Director of Photography: Marko de Beer
Camera Assistant: Daniel van Blerk
Production Designer: Amy Kelley
Boom Operator: Karumba Ngatia
Music by Billy Black
Line Producer: Regan-John Daniels
Editor & Colourist: Courtney-Tylo Brown

Cast
Johannes Klue: Dale Lourens
Sarie Marais: Lise-Marie Richardson
Oom Mannetjies: Aldo Brincat
Paul Reitz: Marius Broodryk
British soldiers: Stephen Rheeder, Callum Barry

좋아요를 누른 멤버들

애드온 설정

Director 감독
Biography 감독소개
Hi, I’m Stephen Rheeder – born and raised in Pretoria; now residing in Cape Town, South Africa.
I’ve been working with photography and filmmaking for the last five years and currently enjoy creating commercial work for clients that require creative concepts and narratives. You will find a variety in my portfolio as I seek beauty and inspiration through different art forms and lenses.
After graduating from Film School I explored different avenues of work and starting creating more narrative commercials for hotels, restaurants and brands. At the same time, I fell in love with creating art that doesn’t focus on selling, but rather leaves a longlasting feeling and impact. I love capturing landscapes and beauty in the ordinary. My photography has been featured in Alabaster Co.’s book of Psalms, Revelation, Job as well as Weg magazine’s 2017 Photos of the Year.

안녕하세요, 저는 프리토리아에서 태어나고 자란 스테판 라이더입니다. 지금은 남아프리카 케이프 타운에 살고 있습니다.
저는 지난 5년 동안 사진 및 영화 제작과 함께 일해 왔으며, 현재 창의적인 컨셉과 내러티브를 필요로 하는 고객을 위한 상업적인 작품을 만드는 것을 즐기고 있습니다. 다양한 예술 형태와 렌즈를 통해 아름다움과 영감을 추구하기 때문에 제 포트폴리오에서 다양한 것을 발견할 수 있을 것입니다.
영화학교를 졸업한 후, 나는 다양한 작업 방식을 탐구하고 호텔, 레스토랑, 브랜드를 위한 더 많은 내러티브 광고를 만들기 시작했다. 동시에, 저는 판매에 집중하지 않고 오히려 오래 지속되는 느낌과 충격을 남기는 예술을 창조하는 것에 빠져들었습니다. 나는 평범하게 풍경과 아름다움을 포착하는 것을 좋아한다. 제 사진은 앨라배스터사의 시편, 계시, 직업, 그리고 웨그 잡지의 2017 올해의 사진에 실렸습니다.
Filmography 필모그래피
태그
후원현황
0
더보기
더보기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0 Comments     0.0 / 0

, ,

후원현황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