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주예은 ‘SNS 3분 영화제’ 여우주연상 쾌거

MAGAZINE


단편영화 리뷰와 감독, 배우 인터뷰

홈 > MAGAZINE > MAGAZINE
MAGAZINE

신예 주예은 ‘SNS 3분 영화제’ 여우주연상 쾌거

감독
주예은
배우
주예은
시놉시스
평범한 일상을 보내던 여자. 낯선 사람이 그녀를 찾아온다. 그녀는 창문을 통해 그 사람을 몰래 훔쳐보기 시작하는데...
영화감상

신예 주예은 ‘SNS 3분 영화제’ 여우주연상 쾌거

감독&주연 맡은 공포 스릴러 ‘낯선 여자’로...‘호러퀸 등극’ 


신예 여배우 주예은이 ‘SNS 3분 영화제’에서 직접 감독한 작품 ‘낯선 여자’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며 배우로서 한 걸음을 더 내디뎠다.

주예은의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는 “주예은이 지난달 23일부터 29일까지 씨네허브(cinehub)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상영된 ‘SNS 3분 영화제’에서 직접 주연과 감독을 맡은 ‘낯선 여자’로 여우주연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SNS 영화제’는 씨네허브에서의 온라인 상영 이후 지난달 30일 송도체육센터에서 개막했으며, 31일 연수구청 한마음광장에서 캠핑영화상영제를 가진 뒤 시상식을 진행했다.
 


 

주예은이 감독과 주연을 맡은 공포 스릴러 ‘낯선 여자’는 평범한 일상을 보내던 한 여자에게 낯선 사람이 찾아오고, 그녀가 창문을 통해 그 사람을 몰래 훔쳐보기 시작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다. 주예은은 서늘한 눈빛과 신비로운 분위기로 ‘호러 퀸’으로 변신, 짧은 이야기 속에서도 강렬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낯선 여자’는 이미 2019년 서울국제초단편영화제에서도 상영돼 눈길을 끈 바 있다.

주예은은 소속사를 통해 “집에 홀로 있을 때 예정에 없는 방문에 어떻게 반응할 것인지, 혹시 누군가로부터 숨고 싶다면 그 이유가 무엇인지, 가장 대면하고 싶지 않은 대상은 누구인지에 대해 생각해보는 마음으로 만든 작품”이라며 “감독과 주연을 모두 맡은 작품에서 여우주연상의 영광을 안아 기쁘다”고 밝혔다.

‘샤이니 키의 뮤즈’로 유명한 주예은은 샤이니 키의 ‘센 척 안해’와 ‘Cold(feat. 한해)’에서 두 번 연속으로 여주인공을 맡아 신비로운 분위기를 뽐냈다. 또 서교동의 밤이 부른 ‘그 새 겨울이’, 정기고의 ‘Swish’ 등 다양한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뮤비 여신’으로 불렸다. 최근에는 tvN ‘악의 꽃’에 출연, 시청자들에게도 인사를 건넨 바 있다.

news@beyondpost.co.kr 

출처 https://bit.ly/3g0mBt3


영화감상 


영화감상



후원현황
0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글쓴이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모두 글쓴이에게 전달됩니다.

, ,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