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작은 역할은 있어도 작은 배우는 없다.

MAGAZINE


단편영화 리뷰와 감독, 배우 인터뷰

홈 > MAGAZINE > MAGAZINE
MAGAZINE

<연기왕>, 작은 역할은 있어도 작은 배우는 없다.

감독
권찬민 (Gun chanmin)
배우
권찬민
시놉시스
촬영장에서 연기만 잘하면 자연스럽게 조연이되고 회사로부터 콜을 받아서 주연으로 발돋움 할 줄 알았는데... 단역생활 5년차에 접어든 기왕은 자신이 도구인지 배우인지 해깔리기 시작하고 스텝들의 불친절한 말들에 그동안 쌓여왔던 스트레스가 터지기 시작하는데...
리뷰
하얀 그림자 영화작가감독 정태성

작은 역할은 있어도 작은 배우는 없다.

우리에게 꿈의 의미는 무엇일까? 기회는 준비되는자에게 찾아오는 법이다. 

비록 그 기회가 그림 퍼즐 속에서는 아주 작은 한조각 일지라도, 누군가 그 역할을 다하기 위해서는 온 맘을 다 쏟는다. 몇초 단지 그 순간이 짧더라도, 렌즈의 초점이 날 향해 있을 때는 우리 모두가 주인공입니다. 잠깐이라도 다른 삶의 살아보는 그들도 그들의 삶에서는 누군가의 아들이며, 누군가의 아빠이고, 누군가의 사랑하는 연인인 주인공이다.

 

평생 배우로 연기하고 싶어 태어난 것처럼 이름도 <연기왕>, 기왕이는 촬영장에서 연기만 잘하면 자연스럽게 조연이 되고 회사로부터 콜을 받아서 주연으로 발돋움할 줄 알았는데. 단역 생활 5년 차에 접어든다, 오늘도 단역 배우에게는 너무나 불친절하고 몰인정한 촬영현장에서 자신이 영화의 도구인지 스쳐 가는 배우인지 헷갈리기 시작하고, 그와 동시에 자기를 한 사람의 배우로 대하지 않는 스텝들의 불친절한 말들에 그동안 쌓여왔던 스트레스가 터지기 시작하며 영화는 점점 감정의 골이 극단으로 올라가며 치닫는다.

 

현재, 영화의 현장의 단역 연기자들도 처우는 법과 정책으로 점점 나아가고 있지만, 부당한 대우, 스텝들의 폭력, 감독들의 폭언 등 개선되어야 할 점 여전히 많은 곳이 현장이다. 권찬민 감독의 드라마 현장을 다니면서 겪었던 일 들을 바탕으로 만들어졌다는 <연기왕>은 단역배우의 아픈 삶이 그대로 녹여나 생생하게 보여준다. 아프고 슬프고, 화나고, 열 받는 모든 일이 금방이라도 주먹을 날리고 같은 영화를 보는 내내 손을 주는 긴장감에 빠져든다. 무엇보다 촬영장에서 단역 생활을 이어가시는 분들의 마음을 대변하고자 하는 권찬민 감독의 현장 언어와 경험들이 영화 속에 녹아나 있다. 물론 모두가 극 중에 기왕이 같은 마음은 아니겠지만 작품에 속에 없어서는 안 되는 단역배우 분들을 응원하고 나아가 그들에게도 존중과 배려가 필요하다는 이야기를 하고 싶은 거 알지만 좀 더 영화 <조커>처럼 기왕의 독백이 아닌 폭발로 갔으면 하는 영화를 보는 내내 작은 남는다. 우리가 인생의 주연 일지? 아니면 단 몇 초 스쳐 가는 누군가의 인생의 단역배우일지? 스트레스로 폭발한 기왕의 영화 속 독백을 보면서 다시 깊이 맘에 새긴다. 진정성이 담아서 칼에 베인 손가락 상처처럼 너무나 아픈 영화 , <연기왕> 직접 영화를 보시고 확인하시죠.


                                                                                                                                                                            

                                                                                                                                                                              하얀 그림자 영화작가감독 정태성

                                                                                                                                                                  



영화감상
https://bit.ly/37YMiI3

,

후원현황
8,000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글쓴이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모두 글쓴이에게 전달됩니다.

2 Comments
권찬민 01.05 00:43  
이렇게 좋은 리뷰 해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
이강민 2020.12.31 04:34  
리뷰 잘 봤습니다
후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