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COMMUNITY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한국영화 시나리오에 특화된 국내 최초 전용 에디터 '씨네한글' 출시

cinehub 0 130 1 0

국내 최초로 시나리오 에디터 프로그램 ‘씨네한글’이 출시된다.

한국영화제작가협회는 미국 영화 산업의 경우에는 이미 보편화 되어 있는 ‘시나리오 표준 포맷’ 및 ‘시나리오 작성 소프트웨어’를 국내에 도입하기 위해 지난 10년 동안 ‘씨네이알피(CineERP) 시스템’을 시작으로 관련 기술의 연구 개발을 지속해왔다. 보다 편리하게 시나리오를 작성하는 것은 물론 완성된 시나리오를 활용하여 예산 수립과 스케줄 작성 등 영화제작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다양한 기능까지 제공하는 영화산업 통합 소프트웨어 개발이 목표였다. 한국영화제작가협회는 기존의 축적된 데이터와 노하우를 바탕으로 2017년 드디어 국내 대표적 소프트웨어 기업인 한글과컴퓨터와 함께 본격적인 개발을 시작하여, 19일 완성된 ‘씨네한글’을 선보이게 됐다.

‘씨네한글’은 시나리오 전용 프로그램답게 간단한 조작만으로도 편리하게 시나리오를 작성할 수 있다. 프로그램을 실행시키면 시나리오를 작성할 수 있는 입력창이 뜨고 자동으로 씬번호가 생성된다. 씬머릿글은 장소, 낮밤, 실내외, 구분의 순서로 입력을 해야 하며, 순서에 대한 가이드는 하단에 늘 표시가 되어 초보자도 쉽게 사용할 수 있다. 시나리오 작성의 필수 요소인 지문, 인물, 대사, 장면전환 등은 ‘탭’ 키와 ‘쉬프트’, ‘컨트롤’, ‘엔터’ 4개의 키 조작만으로 자유롭게 작성 가능하다. 기존의 다른 워드프로세서로 완성된 시나리오도 입력 할 수 있으며, 항목에 맞춰 씬머릿글, 인물, 대사, 지문 등을 지정해주면 포맷에 맞게 변환된다. 완성된 시나리오는 기본적으로 cine라는 새로운 확장자명을 갖지만 PDF나 HWP 등으로 저장 가능하며 보안을 위한 워터마크 또한 삽입할 수 있다. 더불어 씬 마다 포스트잇 형태의 메모를 작성할 수 있어 시나리오 작가 및 관계자가 편의에 맞춰 사용할 수 있도록 하였고, 작성된 메모는 개별 파일로 저장 할 수 있다. 아래한글의 기본 기능인 ‘문서 버전 비교’도 포함되어, 시나리오 별 수정된 내용이 한 눈에 비교 가능하다. 특히 리포팅 기능은 시나리오 전용 소프트웨어인 ‘씨네한글’만의 특별한 기능으로 등장인물 및 장소의 등장 시간과 비중, 작품의 러닝타임 등을 미리 분석해 볼 수 있다.

시나리오 전용 에디터 ‘씨네한글’의 완성을 시작으로 한국영화제작가협회는 영화진흥위원회 및 영화 단체들과 함께 영화산업의 표준화, 투명화, 합리화에 도움이 되도록 시나리오를 시간, 공간, 인물별로 분석하여 촬영 스케줄을 자동으로 분류해주는 스케줄러와 영화산업의 특수성을 감안하여 예산을 손쉽게 작성할 수 있는 버제터 등 영화산업 전용 소프트웨어의 추가 개발을 이어갈 예정이다.

한국영화제작가협회, 한국영화프로듀서조합, 한국시나리오작가조합, 한글과컴퓨터 그리고 영화진흥위원회는 오는 3월 19일 프레스센터에서 ‘씨네한글 보급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씨네한글’을 소개하고 시연하는 제품설명회를 개최한다.

국내 최초 시나리오 작성 전용 프로그램인 ‘씨네한글’이 한국영화산업에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고 한국영화산업 표준화, 투명화, 합리화로 나아가는 기폭제가 될지 주목된다.

<엔터테인먼트부>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