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COMMUNITY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일상의王이 드리는 안내글: [종신보험]이라는 보험상품을 선불통신요금과 비교해서 설명해보겠습니다.

3c6f189994e6277d3a601e7af6595f1b_1531577562_4688.PNG
(무)교보스마트플랜종신보험


교보생명, 젊은층 겨냥 보험료 낮춘 종신보험 출시

2018-02-12 10:43:15 


교보생명은 해지 환급금을 줄이는 대신 보험료 부담을 낮춘 '(무)교보스마트플랜종신보험'을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보험은 일정 기간 해지 환급금을 줄인 대신 보험료를 대폭 낮춘 저해지 환급형 상품이다. 경제활동기에는 저렴한 보험료로 사망을 보장하고, 은퇴기에는 생활자금으로 쓸 수 있게 한 점도 특징이다.

   


이 보험은 고객 은퇴 시점(55·60·65세 중 선택)을 정하면 해당 시점 10년 전까지는 해지 환급금이 일반상품의 30%만 적립되지만 이후 10년간 해지 환급금이 매년 7%씩 늘어나 은퇴 시점에는 일반상품과 같아진다. 


종신보험에 가입하고 싶어도 비싼 보험료 때문에 망설였던 20∼30대 고객 수요를 반영해 보험료 할인 폭을 확대했다고 교보생명은 설명했다. 


은퇴 시점(55·60·65세중 택일) 이후에는 보험금이 생활자금으로 자동으로 전환돼 최장 20년간 지급된다. 고객이 원하면 생활자금 전환을 취소하거나 변경할 수 있다. http://vip.mk.co.kr/news/view/21/21/2909259.html



=================================================================================================================


 원래 무배당(보험료운용으로 생기는 수익을 돌려주지 않는 대신 보험료원금에 일정공시이율이나 변경이율의 적립금을 지급)이라서 보험료가 저렴하다고하는게 통념이지만 이런 관념과 사실이외에도 사회진출의 시점에서 수입이생기기 시작하는 시점이므로 보험료를 낮게책정하여 보험회사도 해지환급금(계약을 없던것으로 돌리는 것)의 부담이 적어지고 보험계약자인 여러분도 보험료가 적기깨문에 부담이 덜들어, 마치 선불요금이 연체가 발생하지않아 통신사에 회수비용 부담이 적고 통신소비자도 계획적으로 연체없이 사용할 수 있다는 것으로 비유하며 될까요? 물론 선불방식이 간편하게 원하는때에 용이하게 이뤄지도록 시스템이되어있어야 하지요. (불행히도 대한민국은 후불위주의 전산이어서 기업비용의 관성상 선불은 비용이 더 발생합니다 하지만 지금은 단말기자급제실시등의 여파에 힘입어 조금씩 바뀌는 조짐이 보이고 있습니다.) 마치 선불이 기업과 소비자모두에게 이로운 것이 시스템만 구비되면 가능한 것 처럼 교보생명은 다년간의 노하우로 시스템이 정비(강남역 5번출구에서 직진 산학재단빌딩 5층전관) 되어 있습니다. 코칭매니저와 예하의 저와 같은 중개사(대리가 아니고 중개입니다 저는 회사의 입장을 대리하는 것이 아니고 보험소비자의 입장을 토대로 보험계약체결을 중개합니다)가 보험계약 체결이후에도 상시적으로 액터(Actor)들의 컨택에 대해 세무노무등의 법률상담을 해드리고 있습니다. 여러분이 일정 에이전시의 중개를 통하거나 매니지먼트와 계약을 맺거나 영화제작진과 직접조우할 때나 노무상담이 필요합니다. 계약서의 내용을 완전히 숙지하지 않은 상태에서 섣불리 서면계약에 임하여 미래의 불리한 상황을 초래한다면 두고두고 손해를 입습니다. 한 번 당한 일은 그러려니 정으로 넘기면 그 다음에도 또 당연하게 느껴지고 좀 캥기는 것을 여러상황때문에 꼭 참고 넘깁니다. 일은 일이고 사람은 사람입니다. 여러분의 제공하는 노동력과 그 노동력을 사용하는 사용인과의 관계라는 내정한 사실을 염두에 두어야 합니다. 열정과 냉정의 조화를 이루어야 합니다.. 문제가 발생하고 나서 속으로 삭히지 말고 사전에 상담의 노하우를 갖춘 노무세무상담집단의 교보의 역사속에서 이루어진 경력을 토대로 구축된 조언을 구하시면 든든하고 안전하게 연기직업생활을 영위 할 수 있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씨엠닉스주식회사(야동보기좋은날,오아시스세탁소등등의 영화를 제작배급)에서 자막번역과 함께 현장의 캐스팅과 계약을 둘러싼 여러분 액터의 애로사항을 간접적으로 인지한 바 있습니다.  또한 며느리삼국지등의 KBS드라마 AD(배정환씨), 임기준PD, 박성배감독을 지척에 두고 있어서 방송연예계의 사정을 내 식구 이야기인것처럼 항상 들어 왔습니다. 안내상선배님도 교회에서 친하게 지낸 선배입니다. 감사합니다. 참고: 금융감독원 전화번호는 1332번입니다. 보험은 금융업이기 때문에 영업에서 발생하는 모든 분쟁해결의 최고의 열쇠를 쥐고 있는 금융경찰격입니다. 제가 공개한, 제가 쓴 모든 글의 신빙성과 진실여부는 여러분이 나중에 자료로 제출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